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마르크스주의 | 인물 | 정치경제학 | 미학 | 철학 | 한국현대사회운동 | 한국사회주의운동가

       ■ 의견바로가기

[조식 ] (曺植)

1501~1572. 조선 명종 때의 성리학자. 자는 건중(建仲). 호는 남명(南溟). 평생 관직에 나아가지 않고 처사(處士)로 지냈다. 젊어서 도의를 닦고 경사자집(經史子集)을 폭넓게 섭렵하고, 특히 좌류문(左柳文)과 노장학(老莊學)에 심취하여 초월의 경지를 이루었다. 25세 이후에 깨달은 바 있어 유학(儒學)에 전념하여 사서(四書)ㆍ육경(六經)을 비롯하여 주자(周子), 정자(程子), 장자(張子), 주자(朱子)를 탐독하여 유학자가 되었다. 성리학의 측면에서는 다른 학자들과 차이가 없으나 원시 유가(原始儒家)의 실천을 염두에 두어 정주학(程朱學)만을 신봉하는 폐단은 없었다. 정치사상에 있어, 군(君)과 신(臣)의 횡적(橫的)인 관계를 강조하였고, 백성(民)을 본위로 하여 의리(義理)를 고수하는 사림파(士林派)다운 정치를 주장하였다. 저서에는『남명집(南溟集)』이 있다.
■ 인접어

조건 반사
조계종
조광조
조로아스터교
조명설
조식
조식
조여적
조작주의
조정
조화

뒤로
■ 의견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