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마르크스주의 | 인물 | 정치경제학 | 미학 | 철학 | 한국현대사회운동 | 한국사회주의운동가

       ■ 의견바로가기

[박제가] (朴齊家.)

1750~1815. 조선 실학에서 북학파(北學派)의 대표자 중 한 사람으로 호는 초정(楚亭). 사신으로 여러 번 중국에 가서 청(淸)의 새로운 문물을 섭렵하였다. 저서에 『북학의(北學議)』『정유고략(貞蕤稿略)』등이 있다. 『북학의』에 나타난 그의 과학사상은 비과학적ㆍ전근대적 생활태도를 비판하고 생활의 과학화, 허문 숭고(虛文崇高)ㆍ과거제도의 철폐를 주장하였고 선진국의 과학ㆍ기술 지식을 받아들여 교역의 이(利)를 추구하자는 것이다. 또 청의 문물을 섭취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국내 상업ㆍ외국 무역의 장려, 수출 장려, 시장의 확대 등 중상주의(重商主義)적 경제 사상을 전개하였다. ⇒이용후생학과


■ 인접어

박규수
박세당
박세채
박애
박은식
박제가
박지원
반대
반대 개념
반대의 일치
반복가능성

뒤로
■ 의견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