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마르크스주의 | 인물 | 정치경제학 | 미학 | 철학 | 한국현대사회운동 | 한국사회주의운동가

       ■ 의견바로가기

[무관심성] ([無關心性, 도 Interesselosigkeit])

칸트는 어떠한 대상을 대했을 때 이것에 쾌감을 갖고 이것을 원하는 그러한 기분을 관심이라고 불렀지만, 그에 따르면 이와 같은 현실적 관심이 전혀 없는 쾌감을 미적 쾌감이라고 하였다. 이해득실과 분리되어 대상을 직관하는 것에 의해서 발생하는 쾌감을 미적 태도의 특질로 파악하는 그의 태도는 J. C, F. 실러, 쇼펜하우어를 비롯하여 그 후의 미학자들에 의해 지지를 받았으나 귀요, 산타야나 등과 같이 반대하는 견해도 있었다.


■ 인접어

묘청

무2
무갈등 이론
무게
무관심성
무니에
무덤
무도덕주의
무력화(마비)
무신론

뒤로
■ 의견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