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자의 책 처음으로 | 사전 | 자유게시판 | 회원자료 | 로그인

 
사전프로젝트 - 맑스주의사상사전,인물대사전, 정치경제학사전
처음으로 > 판매중인 도서 ( 626 권)
 


* 목차보기
* 이 책에 대한 의견
* 의견쓰기
* 이분류의 목록으로

* 이 책의 PDF 정보

이 도서는 PDF 파일이 입력되지 않았습니다.

조약으로 보는 세계사 강의
함규진 지음
출판사 - 제3의공간
초판일 - 2017-08-14
도서소장처 - 노동자의 책
조회수 : 121

책 소개

조약을 통해 인류의 역사는 어떻게 진보했는가, 폭력과 보복에 맞선 대화와 타협의 3천 년 역사

인간의 역사는 폭력과 전쟁의 역사였다. 그리고 그 길은 증오와 보복의 역사이기도 했다. 오늘은 빼앗을 수 있지만, 내일은 빼앗길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렇기에 인간은 폭력과 보복의 연쇄에서 벗어나 생존의 지속성과 안정성을 위해 대화와 양보, 타협을 시작한다. 이 책은 바로 상호공존의 결정체인 ‘조약’이 역사를 어떻게 변화시켰는지 살펴본다. 인류 최초의 평화조약부터 전 세계를 케이크 자르듯 막무가내로 나눠가진 조약까지, 황금과 비단으로 상대의 호의를 사려는 비굴한 조약부터 인류 멸망의 초읽기 앞에서 가까스로 브레이크를 잡아당긴 조약까지, 세계사를 관통하는 68개의 핵심 조약들이 담겨 있다. 또한 한일 위안부 협정, 한중 어업협정, 남북한 경제협력 합의서, 한일군사포괄보호협정 등 대한민국이 21세기 들어 주변국들과 새로 체결한 4개의 주요 조약도 함께 소개함으로써 현재 우리를 둘러싼 국제정세와 이에 대처하는 과정과 의의에 대해서도 보여주고 있다. 힘과 폭력에 맞서 균형과 공존을 내세운 조약의 역사를 통해 독자들은 수많은 대화와 협상으로 주조된 인류 역사 3천 년의 흐름을 정리할 수 있을 것이다.

인류, 폭력과 복수 대신 대화와 타협을 선택하다
생존경쟁과 상호공존의 시소게임, 조약의 탄생

인류의 역사를 한마디로 정의한다면? 약육강식, 적자생존, 승자독식, 만인에 대한 만인의 투쟁. 우리에게 친숙한 이 표현들은 역사가 시작된 이래 인간이 자연에 적응하고 생존하기 위해 환경뿐 아니라 같은 종인 인간끼리도 서로 경쟁해왔음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이 과정은 자연스럽게 폭력을 낳았고,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더 거대한 규모의 전쟁과 살육이 뒤따랐다. 그러나 인간은 이런 방식이 생존의 가능성을 오히려 악화시킨다는 사실 또한 깨닫기 시작한다. 문명의 탄생과 함께 폭력과 보복의 연쇄를 막으려는 ‘조약’이 등장한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
조약은 적이었던 상대(인간뿐 아니라 자연도 포함해)를 파트너로 존중하고, 대화와 타협의 과정을 거쳐 ‘상호공존’을 목표로 한 고도의 전략적 행위이자 신뢰의 결정체다. 그렇지만 조약이 모두에게 이익과 평화를 안겨주었던 것은 아니었다. 조약의 역사를 살펴보면 체결과정에서 그동안 쌓아왔던 적의와 이해관계를 더욱 격렬하게 폭발시키고, 강압과 기만으로 상대를 농락하거나, 평화라는 이름 아래 또 다른 폭력과 전쟁의 씨앗을 심어두기도 했다.
이 책은 세계사를 뒤흔든 68개의 조약들을 통해, 인류가 평화와 공존을 위해 고군분투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조약을 둘러싼 복잡한 역사적 정황뿐 아니라 조약이 맺어지는 과정, 조약 당사자들 간의 이해관계와 갈등을 적나라하게 묘사하며 독자들에게 대화와 타협이 이루어지는 줄다리기 역사의 생생한 현장으로 인도한다. 조약이 성취한 것들, 조약이 은폐한 것들을 날카롭게 집어내는 저자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다보면, 독자들은 역사를 관통하는 생존경쟁과 상호공존이라는 두 시소게임을 벌이는 인류의 치열한 고뇌를 확인할 수 있다.

평화를 보장하는 조약, 평화를 뭉개버리는 조약
세계사를 결정한 화합과 배신의 조약들

저자는 지금부터 3천 년 전인 기원전 1270년, 인류 최초의 평화조약을 체결한 히타이트 제국과 이집트 제국의 조약에서 이야기를 시작한다. 상호 불가침, 국경선 확정, 쌍무적 방위동맹 등 현대인들에게도 익숙한 내용이 보이는 이 조약은, 조약의 기원이 상호 인정과 공존에서 출발했다는 증거다. 그러나 한편에서 이 조약은, 평화란 언제나 피를 먹고 자란다는 사실을 증명하는 것이기도 했다. 16년간의 피비린내 나는 전투로 수많은 사람들의 증오와 피가 조약문 아래에 흐르고 있었기 때문이다.
조약은 굴종의 또 다른 이름이기도 했다. 중국 송나라는 요나라의 위협 앞에 송과 요나라가 형제의 의를 맺고, 매해 귀금속과 비단을 ‘선물로 내린다’는 명분으로 ‘전연의 맹약’을 맺었다. 그러나 이 조약은 송나라에게 평안보다 복수심을 불러일으켰고, 결국 송나라는 요나라가 힘이 약화된 틈에 공격을 감행한다. 조약이 전쟁을 낳은 씨앗이 된 것이다.
강제력 없는 조약은 평화의 가장 큰 적이다. 1차 세계대전의 참화에 충격을 받은 50여 개 국가들이 모든 전쟁을 끝내자는 취지 아래 맺은 ‘켈로그-브리앙 조약’은 막상 전쟁을 막는 수단은 전혀 갖추지 않은 조약이었다. 결국 조약을 체결한 지 10년도 되지 않아, 인류 최대의 전쟁인 2차 세계대전을 불러오는 허울뿐인 평화조약에 그쳤다. 저자는 이처럼 역사 속 조약의 다양한 패턴을 살펴보고, 평화가 어떻게 조약으로 성취될 수 있는지 또는 어떻게 조약이 평화를 망쳐버릴 수 있는지 날카롭게 파헤친다.
이 책은 세계사의 결정적 장면을 보여주는 조약들도 상세하게 설명한다. 근대주권국가 시스템을 최초로 도입하는 데 핵심 역할을 했던 베스트팔렌 조약부터, 2천 년 동아시아 조공질서의 붕괴를 가져온 난징 조약, 2차 세계대전의 발발을 사전에 막을 수도 있었던 뮌헨 협정 등 조약으로 세계사의 흐름을 꿰뚫어볼 수 있다. 또한 국제통화, 우주 개발, 기후 변화, 핵 등 오늘날 인류가 마주한 세계적 갈등에 각각 조약들이 어떠한 해법을 제시하는지도 확인할 수 있다.

한반도의 운명, 조약이 결정하다
지나온 역사, 가야할 미래를 가늠하는 잣대, ‘조약’

이 책은 한반도의 운명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친 조약도 깊이 있게 다루고 있다. 오늘날 한국의 경계를 확정짓는 데 중요한 영향을 미친 고려-요나라 간의 서희-소손녕 협정과 조선-청나라 간의 백두산 정계는 비록 수백 년 전에 맺어졌음에도 조약의 영향력을 우리들에게 상기시킨다. 이 밖에도 강화도 조약, 시모노세키 조약, 한미상호방위조약 등 근대 한국의 탄생과 형성에 결정적 분기를 마련한 조약도 소개하고 있다. 여기에 한미자유무역협정. 남북한 경제협력 합의서, 한일 위안부 협정 등 21세기 한국을 둘러싼 핵심국인 미국, 중국, 일본, 북한과 맺은 최신 조약까지도 다루고 있다. 무역, 과거사, 영해, 통일 문제 등을 아우르는 이 조약들은 과거에도 그랬듯 앞으로도 조약이 우리의 삶에 강력한 영향을 끼칠 것임을 보여준다.
한편 한반도의 다른 반쪽, 북한이 체결한 조약도 다루고 있다. 우리에게는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한반도 북부의 영토분쟁과 그 해결과정을 보여주는 북한-중국 간의 조중변계조약, 북한의 핵개발과 이에 대처하는 국제 사회의 기원이라 할 수 있는 핵확산금지조약(NPT)은 한반도의 또 다른 운명공동체에 대해 많은 것을 들려준다.
이처럼 조약은 역사의 복잡한 이면을 보여줄 뿐 아니라 당대의 국제정치를 관통하는 가장 핵심적인 도구다. 힘과 폭력의 논리와 균형과 공존의 논리가 상호 충돌하는 조약의 역사를 읽어가면서, 독자들은 수많은 대화와 협상으로 주조된 인류 역사 3천 년의 장대한 흐름을 정리할 수 있을 것이다.

저자 함규진은 1969년 서울 생. 성균관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정치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서울교육대학교 윤리교육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리더가 읽어야 할 세계사 평행이론》, 《영조와 네 개의 죽음》, 《유대인의 초상》, 《정약용》, 《왕의 밥상》, 《왕의 투쟁》 등의 책을 썼고, 《실패한 우파가 어떻게 승자가 되었나》, 《정치질서의 기원》, 《대통령의 결단》, 《죽음의 밥상》, 《팔레스타인》 등의 책 번역했다.

맨위로맨위로


● 목 차

추천사 = 5
머리말 : 대화와 타협, 그리고 약속의 역사 = 7

1부 고대와 중세의 조약
히타이트 - 이집트 조약▶세계 최초의 평화조약 = 19
칼리아스 평화조약 = 29
니키아스 평화조약 = 30
후다이비야 조약▶이보 전진을 위한 일보 후퇴의 지혜 = 33
바크트 조약 = 44
야파 조약 = 46
베르됭 조약▶근대 서유럽의 경계가 세워지다 = 50
메르센 조약 = 61
전연의 맹약▶중화, 오랑캐와 형제가 되다 = 63
서희-소손녕 협정 = 75
토르데시야스 조약▶서구 열강, 지구를 나눠 먹다 = 79
베를린 의정서 = 90

2부 근대의 조약
베스트팔렌 조약▶근대국가의 탄생 = 95
빈 최종 의정서 = 106
조약법에 관한 빈 협약 = 108
네르친스크 조약▶북방의 정복자들, 동방에서 멈추다 = 112
백두산 정계 = 124
캬흐타 조약 = 127
루이지애나 매입 협정▶미국의 대약진 = 129
알래스카 매입 협정 = 139
파나마 협정 = 141
난징 조약▶중국, 세상에 문을 열다 = 146
베이징 조약 = 159
신축조약 = 161
미터 조약▶세계를 재는 유일한 척도를 만들다 = 165
베른 협약 = 176
강화도조약▶세계로 끌려나온 한국 = 179
시모노세키 조약 = 195
포츠머스 조약 = 198

3부 전쟁과 평화
제네바 협약▶전쟁의 중심에서 인권을 외치다 = 205
제노사이드 협약 = 217
오타와 협약 = 220
베르사유 조약▶현실과 타협한 이상주의의 또 다른 비극 = 223
켈로그-브리앙 조약 = 236
뮌헨 협정▶악몽의 예방, 더 큰 악몽을 초래하다 = 239
독소불가침조약 = 254
삼국동맹 = 256
북대서양조약▶미국과 유럽, 손을 맞잡다 = 260
안주스 조약 = 272
한미상호방위조약 = 274
남극조약▶'겨울 왕국'에 묻힌 국가들의 야심 = 278
유엔해양법협약 = 291
우주조약 = 294
핵확산금지조약▶인류 멸망의 공포에 빗장을 채우다 = 298
부분적핵실험금지조약 = 311
동서독 기본조약▶통일로 가는 작은 길 = 314
포츠담 협정 = 329
독일통일조약 = 331
캠프데이비드 협정▶충분하지 않지만 필요한 진전 = 334
영국-아일랜드 평화협정 = 349

4부 현대 세계를 만든 조약
브레턴우즈 협정▶전후 세계경제 질서의 근간을 세우다 = 357
관세와 무역에 관한 일반협정 = 368
마라케시 협정 = 371
홍콩반환협정▶동방은 다시 붉게 빛난다 = 375
조중변계조약 = 390
중일평화우호조약 = 394
마스트리흐트 조약▶하나의 유럽으로 어깨 걸고 가다 = 398
리스본 조약 = 411
북미자유무역협정▶자유의 이름으로 지역끼리 뭉치다 = 414
라고스 조약 = 424
한미자유무역협정 = 428
리우환경협약▶오직 하나뿐인 지구를 위해 = 432
람사르 협약 = 445
사막화방지협약 = 448

5부 21세기 대한민국이 맺은 주요 조약들
한중 어업협정▶불충분한 합의 = 453
남북한 경제협력 합의서▶화해와 공존의 가능성은 없는가 = 460
한일 위안부 협정▶잘못 맺은 매듭을 풀어나가려면 = 469
한일 군사정보포괄보호협정▶공연한 의심인가, 악몽의 시작인가? = 477

찾아보기 = 484
도판 및 사진 출처 = 489

맨위로맨위로

● PDF 원문 파일 정보

PDF문서를 보기 위해서는 개발사인 Adobe사에서 제공하는 소프트웨어인 Adobe Reader(한글판)를 다운받아 설치하셔야 합니다.

이 도서는 PDF 파일이 입력되지 않았습니다.



● 이 도서에 대한 의견들 맨위로맨위로

댓글을 남기려면 로그인하세요.

뒤로 | 목차보기 | 이분류의 목록으로

맨위로맨위로


HOME - 후원방법 안내 - CMS후원신청 - 취지문 - 사용 도움말 - 회원탈퇴하기

2002 노동자 전자도서관 "노동자의 책" 만들기 모임
120-702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202호 44
laborsbook@gmail.com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 www.laborsbook.org